어제밤에 하늘이가 얼마전부터 어려웠지만 말로 꺼내지 못했던 학교에서의 일을 나눠주었습니다. 하늘이도 저도 마음이 너무 속상하고 잠도 잘오지 않는 밤이었지만, 하늘이가 '주를 더욱 사랑'이라는 찬양을 들으면서 자고 싶다고 했을때

어려움 속에서 하나님을 붙잡고 싶어하는 하늘이의 모습에 감사했습니다.

그리고 오늘 관련일을 해결하기 위해 사람들과 커뮤니케이션 하는 중에 떨고 있는 나를 붙잡으시는 하나님의 여러 통로들을 발견하는 시간을 주셔서 감사한 시간이었습니다!


2022-05-18

Recent Posts

See All

몇 년 만에 다시 할 수 있게된 야외예배 감사합니다. 서로 얼굴을 마주보며 나누고 교제할 수 있다는 것이 얼마나 귀한지요. 기쁜 소식을 나누며 배가 되고 슬픈 소식을 나누며 반이 되는 야외예배가 되었기를 기도합니다. 2022-06-26

오늘 야외예배에서 집에 가는것이 아쉬울 정도로 좋은 시간이 되게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울 두 아이들이 은혜롭게 세례를 받은것에. 감사합니다 우리의 기도보다 더 이루어 주신 하나님께 감사합니다. 오늘 교제를 통해서 많은 은혜가 있었습니다 그리고 회개로 하루를 마무리 하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주님께서 긍휼히 여기고 늘 함께 해주시길 기도합니다 2022-06-2

교회 가족 모든 분들이 지아를 반겨 주시고 사랑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2022-06-26